2019년 하반기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광고

동영상 광고마케팅/ 감동적인 메시지

2019년 하반기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광고


보건복지부에서 2019년 하반기
금연캠페인 새로운 광고를 공개했습니다.

기존에 보여주었던 충격적인 영상이 아닌
금연의 장점 등을 감성적으로 보여준 광고였습니다.
이런 형태의 광고도 충분히 매력적으로 보입니다.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의 접근


보건복지부에서는 연중무휴로 지속적인
금연캠페인을 전개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충격적인 영상 광고를 제작해
TV 및 극장 광고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7월에 공개된 인생낭비 라는 주제의
금연캠페인 광고는 젊은 세대들의 흡연을
트렌디하게 저격해 화제가 되었습니다.

(관련글 보기)

2019년 하반기에는 그동안의
자극적이고 충격적인 톤앤매너와 다르게
금연을 통해 얻게 되는 이득에 대해 말합니다.

 

 

 

 

 

 

2019년 하반기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광고 스토리


2019년 하반기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광고 스토리는 다음과 같습니다.

 

 

서른 둘, 서영씨의 이틀째
한 여성이 깊은 숨을 들이쉬며
‘흠, 오늘 공기 좋다’라고 말합니다.

 

 

스물 셋, 재원씨의 일주일 째
맛있는 된장찌개를 클로즈업하며
‘와, 엄마 너무 맛있다’

 

 

스물 여섯, 희수씨의 한달 째
기어핏의 운동내역을 보여주며
‘오예, 신기록’

 

 

마흔 다섯, 정연씨의 육개월 째
중년 직장인의 밝은 웃음을 보여주며
‘오, 이 친구 피부 좋아졌는데’

 

서른 여섯, 우현씨의 일년 째
귀여운 신생아를 보여주며
‘너 만나려고 아빠 담배도 끊었다’

 

 

세상은 기다립니다.
당신에게서 담배 연기 대신 감탄사가 나오기를
깨우세요. 우리 안의 금연 본능
인생의 좋은 일은 대부분 담배없이 일어납니다. 

 

 

 

자극적인 영상으로 경각심을 불러 일으키는
영상들도 그 동안 충분히 그 역할을 했지만
금연을 했을 때 얻을 수 있는 장점들을
감성적으로 보여준 시도도 좋아 보입니다.

배우 연기에 포커싱을 하는 게
부분들을 클로즈업하면서 순간에 집중해
더욱 감성적인 효과를 만들어내는 광고였습니다.

 

 

 

<2019년 하반기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광고>

 

 

 

2019년 하반기 보건복지부 금연캠페인 광고를 만든 사람들

광고주

보건복지부 국가금연지원센터

대행사

TBWA코리아

제작사

빅인스퀘어, 오아시스

 

 

 

 

 


금연을 한 지도 어느 덧 2년이 지났습니다.
가래나 기침 등은 완전히 사라졌고
만성피로도 제법 없어진 것 같습니다.

담배가 땡길 때면 ‘펴서 뭐해, 내일 후회할 걸’
이라는 생각으로 이겨내시길 바랍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