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영상 광고마케팅/ 웃기고 재미있는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에서 2019년형 모닝을 출시하면서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등의 4대성을 강조한 B급 광고를 공개했습니다. 재미있으면서도 명확히 장점을 알 수 있는 광고였습니다.

 

 

 

 

 


01 기아자동차 모닝의 접근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에서 2019년 1월, 상품성이 강화된 2019년형 모닝을 출시했습니다. 가격은 가솔린 1.0 모델이 1,075 ~ 1,445만원, 가솔린 1.0 터보모델이 1,589만원에 책정되었습니다.

 

기아자동차 모닝에는 후방 주차 보조시스템을 확대 적용했으며 히티트 스티어링 휠과 자동요금징수시스템을 기본 적용하는 등의 개선을 진행했습니다.

 

국내 경차시장에서는 GM의 스파크와 기아자동차의 모닝이 약 5,000대 정도의 비슷한 수준으로 1위 다툼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소형 SUV 출시로 전망이 밝지만은 않은 상황입니다.

 

 

 

 

 

 

02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 광고 스토리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 광고는 약간 B급 형태로 주요 특징인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을 4대성(castle)으로 표현해 광고를 제작했습니다.

 

모닝은 동급 최대 트렁크 용량인 255리터의 공간성을 보유하고 있으며 동급유일 가솔린 터보 엔진으로 주행성이 뛰어나며 선호 사양 확대 적용해서 편의성을 높였으며 동급 최고 연비인 15.4km/l 로 경제성도 갖추었습니다.

 

모닝이 아기자기한 경차에 속하기 때문에 이런 B급 정서의 광고도 나름 신선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또 한 남다른 설정을 통해 주목도도 더 높일 수 있었습니다.

 

 

 

<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광고>

 

 

 

03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광고를 만든 사람들

기아자동차 2019년형 모닝의 공간성, 주행성, 편의성, 경제성 B급 광고

 

광고주 

기아자동차 

대행사

이노션월드와이드 

제작사

굿럭 

 

 

 

 

 


모닝이 2012년까지는 약간 귀여운 디자인이었지만 매년 조금씩 굴곡이 생기고 커지면서 못생겨졌지만 애정이 가는 디자인으로 잘 만들어진 것 같습니다.

 

가심비를 강조하는 2030세대들에게 경차 혜택에 대한 어필보다는 나름 좋은 차라는 메시지 포인트를 잘 잡은 것으로 보여지는데 판매에는 어떤 영향이 있을지 궁금해지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