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업속도 2배 빨라지는 파워포인트 단축키 - 다른이름저장,그룹만들기,눈금선,안내선 표시하기

■ 문서 작성 노하우 /└ 파워포인트 노하우

작업속도 2배 빨라지는 파워포인트 단축키

(다른이름저장,그룹만들기,눈금선,안내선 표시하기)




파워포인트를 이용해 문서를 만들 때 자주 쓰는 간단한 단축키 같은 것은 외워서 사용한다면 작업 속도를 2배 빠르게 만들 수 있습니다. 간단한 몇가지 정리했으니 업무에 참고하세요~





01 다른이름으로 저장하기


파워포인트로 기존의 문서를 수정할 때는 기존의 파일에 덮어 씌우기보다는 새로운 파일로 저장하는 게 좋습니다. 수정하면서 삭제했던 소스나 내용들이 나중에 꼭 필요할 때가 생기기 때문이죠. 그럴 때 파일을 다름 이름으로 저장해야 하는데요. 그 단축기는 간단합니다. 바로 F12 입니다.





02 새 슬라이드 열기


슬라이드 마스터로 기본 구조를 잡으셨을 경우 Enter를 치게 되면 기본 틀이 포함된 새 슬라이드가 시작됩니다. 하지만 하얀 바탕이 필요할 경우가 생길 수 있습니다. 그럴 때 쓰는 단축키가 바로 Ctrl + M 입니다.





03 그룹 만들기


문서 만드는 것이 조금 익숙해져 도형이나 선을 만지기 시작하면 개체들이 많이 생깁니다. 특히 개체가 복잡해지면 수정하거나 이동할 때 조정하기 쉽지 않습니다. 그럴 때 한 배를 탄 운명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서는 그룹을 지정해야 합니다. 각 개체들을 ctrl를 통해 전부 마우스 좌클릭으로 찍어주신 후에 단축키 Ctrl + G 를 눌러주시면 손쉽게 그룹으로 지정됩니다. G를 Group 의 줄임말로 생각하시면 이해가 빠를거에요~





04 그룹 해제하기


위에서 여러 개체들을 그룹이라는 간단한 단축키로 한 배에 태웠습니다. 하지만 이제 종착지에 도착하면 이들을 다시 풀어줘야 하는 경우가 생깁니다. 그럴 때 사용하는 단축키는 Ctrl + Shift + G 입니다. 그룹 만들기의 Ctrl + G 에서 Shift 로 풀어준다고 생각하시면 더 쉽게 외울 수 있으실 거에요~





05 개체 복사하기


파워포인트의 초짜라도 누구나 알고 있는 단축키가 바로 복사 붙여넣기 기능인 Ctrl+C, Ctrl+V 입니다. 하지만 번거롭게 두 번 누르지 않으셔도 됩니다. 바로 키 하나면 자동으로 복사 붙여넣기가 가능합니다. 그 단축키가 Ctrl + D 입니다. D가 복제라는 뜻의 영단어 Duplication 의 줄임말이라고 생각하시면 이해가 빠를거에요~





06 눈금선 표시하기


파워포인트 초보자들이 하는 실수 중에 하나가 바로 개체들의 높낮이와 좌우 균형을 눈대중으로 한다는 것입니다. 그렇게 작업한 이후 1장부터 마지막까지 내려다보면 상하좌우가 하나도 맞지 않은 엉망인 문서가 됩니다. 그러면 또 다시 수정을 해야되죠. 그렇게 작업하지 않고 처음부터 눈금선 표시해 놓으면 적어도 위치가 어긋나는 일은 없을 것입니다. 파워포인트에서 눈금선을 표시하는 단축키는 Shift + F9 입니다. 자세히 보시면 파워포인트에 검은색 점선들이 있는 것들이 보이실거에요~





07 안내선 표시하기


앞서 눈금선 단축키르 말씀드렸는데요.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이 바로 안내선입니다. 눈금선은 틀을 맞출 수 있게 가이드 역할만 하는 것이고 실제 상하좌우나 간격을 정확히 하기 위해선 안내선이 필요합니다. 안내선을 표시하는 단축키는 Alt + F9 입니다. 파워포인트 문서 작성할 때는 항상 눈금선과 안내선을 켜두고 시작하길 추천해드립니다. 안내선은 기본적으로 가로, 세로 2개만 보여지는데 더 필요할 경우에는 안내선을 마우스 좌클릭한 상태에서 Ctrl 을 누르고 다른 위치로 끌면 됩니다.


파워포인트 단축키로 작업시간 2배 빠르게.ppt




파워포인트 단축키가 손에 익는데는 시간이 조금 걸릴 수도 있지만 한 번 익기 시작하면 정말 작업속도 2배 이상 빨라질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여러 단축키들이 있는데 차차 설명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위의 캡처 이미지와 PPT 파일 올려드립니다. 오랜 시간 고민하면 만드는 문서이니 만큼 도움 되셨으면 아래 공감 클릭 부탁드립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